• 아시아투데이 로고
중기부, ‘2020 재도전의 날’ 개최

중기부, ‘2020 재도전의 날’ 개최

기사승인 2020. 11. 19. 12: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재창업 활성화 유공포상, 토크콘서트, 재도전 투자 설명회 등도 함께 진행
1
‘2020 재도전의 날’ 포스터./제공=중기부
중소벤처기업부는 우리 사회 속에 실패를 용인하는 문화를 형성하기 위해 20일 ‘2020 재도전의 날’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컴업(COMEUP) 2020’의 특별 행사로 재도전 기념식(유공포상·공모전 시상 등), 재도전 사례발표, 토크콘서트, 재도전 투자 설명회(IR) 등 개최되며 사전녹화를 거쳐 20일 중기부, 창업진흥원 유튜브 채널을 통해 송출된다. 재도전 사례발표에서는 재도전 수기 공모전 수상자들이 직접 연사로 참여해 실패 후 재도전까지의 경험을 공유한다.

주요 사례는 대상(중소벤처기업부장관상)을 수상한 송진주 헤이스타즈(교육플랫폼 서비스) 대표는 티켓링크 영화예매권 유통으로 순조롭게 사업을 운영하던 중 함께 일하던 최고재무관리자(CFO)의 업무상 횡령으로 폐업하게 됐다. 10년간 아내와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직장을 다니며 생계를 유지하다가 지난 15년간 쌓아온 엔터테인먼트 분야의 경험과 인적 네트워크를 통해 새로운 사업에 도전하게 됐고, 케이(K) 컨텐츠를 통해 전 세계를 목표로 한국어를 교육할 수 있는 ‘글로벌 한국어 교육플랫폼 서비스’를 론칭했다. 직원 8명, 매출 2~3억원에 아직 창업 1년 반 차인 신생 벤처기업(스타트업)에 불과하지만 지난 10월엔 베트남과 인도네시아에 지사까지 설립하며 글로벌 기업으로 차근차근 발을 내딛고 있다.

올해 4회째 개최되는 재도전 창업기업 대상 투자 설명회(IR) 대회인 재도전 투자 설명회는 지난 1~3회 행사에서 선정된 우수 피칭기업 14개사가 참여해 후속 연계 투자를 목표로 피칭 경쟁을 펼쳤다.

이번 4회 투자 설명회 대회에서 1위를 차지한 씰링크(무윤활 회전축 밀폐장치 개발업)는 반도체, 석유화학 산업에 활용되는 제조장치 부품 전문 업체로 일본이 주도권을 쥐었던 시장에 자체 기술로 개발한 제품을 내놓아 좋은 반응을 얻고 있으며, 최근에는 포스코 기술투자를 통해 10억원 투자가 긍정적으로 논의되고 있다. 인기상을 수상한 프로키온(반려동물 헬스케어)은 동물병원 진료비 비교견적 서비스(펫프라이스 어플)를 통해 지난 8월 투자자들로부터 6억원의 투자유치를 받는 등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이 외에도 지난 1~3회 투자 설명회(IR)대회에 참여했던 기업들이 속속 성과를 내고 있다. 천연소재 항균 항염 소재 업체 바른은 재기지원펀드 운영사인 동문파트너즈로부터 5억원 시드 투자 확정과 함께 최근 글로벌 바이오분야 대기업과 전략투자를 위한 협상이 본격 진행 중에 있다. 쿠기는 투자유치단으로 함께한 한국수자원공사와 신기술 협약이 확정돼 협업이 진행중이며, 키나비도 폐기물 처리와 관련해 한국수자원공사 협력 스타트업으로 함께할 예정이다.

강성천 중기부 차관은 “다수의 세계 최고 기업인은 과거의 실패 경험을 딛고 일어섰다”며 “실패의 원인을 정확히 분석하고 다음번 도전에서 같은 과오를 반복하지 않는다면 오늘 여러분이 경험하는 실패도 내일의 더 큰 성공을 위한 자산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