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넥슨, 지스타컵 2020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 초대 챔피언에 김홍승 선수

넥슨, 지스타컵 2020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 초대 챔피언에 김홍승 선수

기사승인 2020. 11. 22. 18: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스타컵 2020 카러플 대회 전경(1)
넥슨은 모바일 레이싱게임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 종목으로 부산 e스포츠 경기장에서 11월 20일, 21일 양일간 열린 ‘지스타컵 2020’에 참가했다고 22일 밝혔다.

지스타 조직위원회가 주최·주관하는 최초의 e스포츠 대회 ‘지스타컵 2020’은 초청 방식의 이벤트 매치로 치러졌다.

‘지스타컵 2020’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 부문은 최근 게임대회 성적과 전문가 추천을 바탕으로 민기(_runMG_), 신동이(_ShinDong-I_), 이현호(_Choice_), 박상원(_램공_), 정필모(?런필모?), 김홍승(_제임뚜_), 강진우(PF_강진우), 권민준(성실) 8명 선수가 출전했다.

지스타TV e스포츠 트위치 채널에서 생중계된 이 대회는 동시 시청자 4700명을 돌파하며 ‘지스타컵 2020’의 흥행을 이끌었다.

20일 진행된 1라운드는 신예 김홍승 선수가 발군의 경기력을 발휘하며 1위로 마쳤다. 김홍승 선수는 12번의 트랙 중 6번이나 1위로 들어오며 80포인트를 가장 먼저 넘겼다. 지난 10월 ‘카러플 쏘나타 N라인 컵’을 휩쓸며 강력한 우승 후보로 점쳐졌던 민기 선수는 3위를 기록했다.

21일 열린 2라운드에서는 민기 선수가 두각을 보였다. 민기 선수는 전날의 아쉬움을 만회하듯 빈틈없는 경기력을 과시했고, 압도적으로 60포인트를 먼저 넘겼다. 이틀간의 1, 2라운드 결과를 합산 매치 포인트 상위 4명 김홍승, 민기, 신동이, 박상원 선수가 파이널 라운드에 진출했다.

파이널 라운드에선 준플레이오프와 플레이오프, 결승전이 연이어 치러졌다. 최종 결승전에는 민기, 김홍승 선수가 맞붙으며 신구 대결이 성사됐다. 김홍승 선수는 추격을 허용하지 않는 주행력을 자랑하며 민기 선수를 3:1으로 꺾었다. 이로써 김홍승 선수는 ‘지스타컵 2020’ 트로피를 품에 안고 초대 챔피언 자리에 올랐다.

이날 우승을 차지한 김홍승 선수는 “많이 긴장되는 무대였지만 침착하게 경기를 진행해 좋은 결과를 얻었다. 첫 우승을 차지하게 되어 기쁘다”고 소감을 말했다. 1위 상금으로는 400만 원을 획득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