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라, 1408억원 규모 전남 광양 지역주택조합아파트 신축공사 수주

㈜한라, 1408억원 규모 전남 광양 지역주택조합아파트 신축공사 수주

기사승인 2020. 11. 26. 14: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광양 황금택지지구 26-1블럭
총 772가구 중 일반분양 231가구
광양 황금지구 한라비발디 조감도(이미지)
광양 황금지구 한라비발디 조감도/제공=㈜한라
㈜한라는 약 1408억원(VAT포함) 규모의 ‘광양 황금택지지구 26-1블럭 지역주택조합아파트 신축공사’를 26일 수주했다고 밝혔다.

광양 황금택지지구 26-1블럭 지역주택조합에서 발주한 본 사업은 전라남도 광양시 황금지구 26-1블럭에 위치하며, 연면적 12만2446㎡(3만7040평), 공동주택 772가구(6개동, B2~29F) 및 부대복리시설 등을 신축하는 사업이다.

총 772가구 중 조합원 분량이 541가구, 일반분양분 231가구로 조합원 분량이 약 70%의 비교적 높은 수준으로 사업 추진의 안정성이 보장된다. 2021년 3월 착공 및 분양 예정이며, 33개월의 공사기간을 거쳐 2023년 12월 입주예정이다.

광양 황금택지지구 지역주택조합아파트는 학교 예정지와 공원에 인접하여 황금지구 내 최상위 입지여건에 위치하고 있다. 택지지구에 진행된 사업장으로 100% 토지가 확보되어 안정적인 사업 추진이 가능하다. 구봉산 관광단지 등 다양한 개발호재가 있어 성공적인 분양이 예상된다. 한편, 지난달 한라의 최초 지주택 아파트인 ‘김해 해반천 한라비발디’가 성공적으로 완료된 바 있다. 지난 5월 울산 우정동 지역주택아파트를 수주해 내년 봄 일반 분양을 앞두고 있다.

㈜한라 관계자는 “그동안 합리적인 공사비와 우수한 사업 조건을 내놓으며 조합아파트·재개발·재건축 시장에서 신뢰를 얻고 있다. 현재 서울, 수도권, 지방광역시 등지에서 다수의 프로젝트들을 협의, 진행 중으로 지주택 사업의 수주가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