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정재, ‘2020 AAA’ ‘올해의 배우’ 수상...트와이스, 2년 연속 ‘올해의 가수’ 선정

이정재, ‘2020 AAA’ ‘올해의 배우’ 수상...트와이스, 2년 연속 ‘올해의 가수’ 선정

기사승인 2020. 11. 29. 10: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0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 주요 부문 수상자들
이정재(맨 윗줄 왼쪽부터 시계 방향으로)·김수현·갓세븐(GOT7)·몬스타엑스·방탄소년단·임영웅·엔시티(NCT)·트와이스가 28일 열린 ‘2020 아시아 이티스트 어워즈’ 시상식에서 수상 소감을 밝히고 있다./제공=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 조직위원회
이정재와 김수현이 ‘2020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2020 Asia Artist Awards)’ 시상식에서 영화와 드라마 부문 ‘올해의 배우’ 상을 받았다. 또 트와이스와 임영웅은 ‘올해의 가수’와 ‘올해의 트로트’ 상을 품에 안았다.

지난 28일 슈퍼주니어 이특과 연기자 박주현이 진행을 맡고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된 시상식에서 이정재와 김수현은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와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로 수상의 기쁨을 누렸다.

극중 무자비한 살인자 ‘레이’ 역을 열연한 이정재는 “개인적으로 독특한 캐릭터를 만나서, 또 함께 참여한 배우와 스태프의 도움을 너무 많이 받아 재밌고 즐거운 작업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수현은 “‘사이코지만 괜찮아’를 촬영하면서 아픈 상처와 사연들을 가진 인물들이 어떻게 변화하는지 참 궁금했었다. 아름다운 변화의 결과물을 보며 저도 행복했다”면서 스태프와 서예지·오정세 등 함께 출연한 동료 연기자들에게 공을 돌렸다.

트와이스와 임영웅은 “2년 연속 수상에 감사드린다” “올 한해 안 좋은 시기에 많은 국민 여러분들에게 제 목소리로 위로를 드릴 수 있었던 것만으로 너무 영광스러운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밖에 ‘올해의 퍼포먼스’와 ‘올해의 앨범’ 상은 갓세븐(GOT7)과 엔시티(NCT)에게, ‘올해의 스테이지’와 ‘올해의 노래’ 상은 몬스타엑스와 방탄소년단에게 각각 돌아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