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전KDN “ICT기반 건강관리 플랫폼 운영…국민건강·중기 동반성장 견인”

한전KDN “ICT기반 건강관리 플랫폼 운영…국민건강·중기 동반성장 견인”

기사승인 2021. 01. 14. 19: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0001059778_001_20210114164238498
한전KDN 나주본사 전경./제공 = 한전KDN
한전KDN이 ICT기반의 건강관리 플랫폼 서비스 운영으로 포스트코로나 대응과 중소 벤처기업 동반성장을 이끌어내고 있다.

14일 한전KDN에 따르면 지난해 나주시청과 포스트코로나시대를 대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나주시 보건소와 진료소에 모바일 건강예측 프로그램(모옴, Mo-om)을 제공하고 있다. 태블릿PC를 활용한 생체측정, 빅데이터 기반의 건강 질환예측 등 ICT기반의 건강관리 플랫폼 구축을 통해 비대면 진료를 활성화시키고 지역사회 의료서비스의 질을 향상시켰다는 평가다.

한전KDN이 구축한 나주시 관내 보건소와 보건진료소의 ICT 건강관리 플랫폼은 건강 진단결과를 바탕으로 개개인에 맞춤형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비대면 화상 상담 및 진료처방 등을 진행한다. 또한 서비스에 등록된 노약자의 근황을 자녀들에게 통보하는 등 지역 주민들의 건강을 꼼꼼히 챙기고 있다.

아울러 건강예측프로그램을 개발한 벤처기업은 서비스 제공 이후 전년 대비 38% 향상된 1억 4200만원의 매출신장과 관련 신규 일자리 창출의 효과도 이끌어 냈다.

한전KDN 관계자는 “한전KDN의 ICT기술력이 중소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가져올 수 있는 시너지는 무궁무진하다”며 “포스트 코로나시대를 맞아 국민들을 위한 ICT기반의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를 선도할 수 있도록 관련 중소기업과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