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삼성전자, 더 선명한 이미지센서 ‘아이소셀 GN2’ 출시

삼성전자, 더 선명한 이미지센서 ‘아이소셀 GN2’ 출시

기사승인 2021. 02. 23. 11: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픽셀을 대각선 분할하는 '듀얼 픽셀 프로' 적용
5000만 화소, 1.4㎛ 픽셀 구조
아이소셀 GN2
아이소셀 GN2/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가 듀얼 픽셀 프로 기술을 적용한 이미지 센서 신제품 ‘아이소셀 GN2’를 23일 출시했다.

이미지 센서는 카메라 렌즈를 통해 들어온 빛(영상 정보)을 전기적 디지털 신호로 변환하는 역할을 하는 반도체다. 스마트폰 카메라의 핵심 부품이다.

아이소셀 GN2는 1.4㎛(마이크로미터, 100만분의 1미터)의 픽셀을 5000만개 집적한 ‘1/1.12 인치’ 크기의 모바일향 이미지 센서로, 기존 GN1 대비 픽셀 크기가 0.2㎛ 커짐에 따라 빛을 받아들이는 면적이 약 36% 증가해 밝고 선명한 이미지를 촬영한다.

더 밝고 선명한 이미지를 구현할 수 있는 이유는 픽셀 일부를 대각선으로 분할해 상·하 위상차 정보까지 활용하기 때문이다. 가로 무늬가 많은 피사체, 배경에서 촬영할 때 더 빠르게 초점을 잡을 수 있다.

아이소셀 GN2는 사용자 환경에 따라 다양한 화소 모드를 지원한다. 4개의 픽셀을 하나로 묶는 테트라픽셀 기술을 활용할 경우 저조도 환경에서 1200만 화소의 밝고 선명한 사진 촬영이 가능하며, 컬러 픽셀을 재정렬하는 지능형 리모자이크 알고리즘과 해상도를 향상시키는 업스케일링 기술을 적용하여 최대 1억 화소의 초고해상도의 이미지를 연출할 수 있다.

장덕현 삼성전자 시스템LSI사업부 센서사업팀 부사장은 “아이소셀 GN2는 아주 정밀한 사진은 물론, 밝고 선명한 사진을 모두 찍을 수 있고 자동초점 기능까지 강화한 신제품 ”이라며 “점점 다양해져 가는 모바일 사용자들의 개성있는 요구를 만족시킬 수 있는 혁신적 기술을 모두 담았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