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화이자 백신 43만8000회분, 내일(19일) 국내 도착

화이자 백신 43만8000회분, 내일(19일) 국내 도착

기사승인 2021. 05. 18. 15: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AP연합
화이자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43만8000회분이 오는 19일 국내에 도착한다. 

18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개별 계약된 화이자 백신 43만8000회분(21만9000명)이 내일 인천공항에 도착한다"고 밝혔다. 

직계약 화이자 백신은 상반기에 총 700만회(350만명분)이 공급되는데 19일 도착분까지 포함하면 총 331만2000회분(165만6000명)이 도입 완료된다. 나머지 368만8000회분(184만4000명)도 다음 달까지 매주 순차적으로 들어올 예정이다.

현재 화이자 백신은 75세 이상 고령층과 노인시설 입소·종사자 등의 접종에 쓰이고 있다.

한편 정부가 현재까지 확보한 코로나19 백신은 총 1억9200만회분(9900만명)이다. 백신 공동구매 국제 프로젝트인 '코백스 퍼실리티'를 통해 1000만명분을 확보했고, 개별 제약사와는 8900만명분을 계약했다.

제약사별 물량은 ▲화이자 3300만명분 ▲아스트라제네카 1000만명분 ▲얀센 600만명분(1회 접종) ▲모더나 2000만명분 ▲노바백스 2000만명분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