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軍사망사고진상규명위원장에 송기춘 등 장·차관급 인사 단행 (종합)

軍사망사고진상규명위원장에 송기춘 등 장·차관급 인사 단행 (종합)

기사승인 2021. 06. 10. 16: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무2차장 윤성욱·과기혁신본부장 이경수·공무원인재개발원장 최창원
'부동산 조사' 국민권익위 부위원장에 안성욱…"현안 잘 대응해 나갈 것"
"이용구 전 법무차관 후속 인사 노력 중"
군사망사고진상규명위원장에 송기춘
왼쪽부터 송기춘 신임 군사망사고진상규명위원회 위원장, 윤성욱 국무조정실 국무2차장, 이경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혁신본부장, 안성욱 국민권익위원회 부위원장, 최창원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 원장./ 사진 = 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장관급인 군사망사고진상규명위원회 위원장에 송기춘 전북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60)를 내정하는 등 5명의 장·차관급 인사를 단행했다.

차관급 인사인 국무조정실 국무2차장에는 윤성욱 국무조정실 경제조정실장(56)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혁신본부장에는 이경수 더불어민주당 과학기술특별위원회 위원장(65)이 각각 발탁됐다.

또 국민권익위원회 부위원장에는 안성욱 법률사무소 성문 대표변호사(57)가,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 원장에는 최창원 국무조정실 국무1차장(59)이 각각 내정됐다. 해당 인사로 인해 윤창렬 국무2차장이 국무1차장으로 이동한다.

송 신임 위원장은 민주주의법학연구회장을 역임하는 등 기본권 및 인권분야에서 전문성을 인정받고 있다. 특히 군인권과 학생인권 문제에 관심을 갖고 왕성한 활동을 보여주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사자의 명예회복 등 위원회의 주요 임무를 성공적으로 완수해 군에 대한 국민의 신뢰 회복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최근 국회의원들에 대한 부동산 조사 문제를 다루고 있는 국민권익위원회에 신임 부위원장이 임명된 것과 관련해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인사 요소 발생에 의해 이뤄진 인사”라며 “(안 신임 부위원장이) 현재 현안에 대해 충분하게 잘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최근 ‘택시 기사 폭행’ 논란으로 사퇴한 이용구 전 법무부 차관 후임 인사에 대해서는 “현재 밝힐 수 있는 사안이 없다”며 “후속 인사를 위해 노력 중에 있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