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민주당, 김경수 대법 ‘징역 2년’ 확정에 “존중한다”

민주당, 김경수 대법 ‘징역 2년’ 확정에 “존중한다”

기사승인 2021. 07. 21. 11: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소영 대변인 "아쉬움 크지만 판결 존중"
대법원 김경수 징역 2년 원심 확정
김경수
‘드루킹 댓글 여론 조작’ 사건에 연루돼 징역 2년이 확정된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도청 입구에서 입장 표명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은 21일 대법원이 김경수 경남지사에게 징역 2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한 데 대해 “아쉬움이 크다. 그럼에도 대법원의 판결을 존중한다”고 밝혔다.

이소영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오전 대법원 선고에 대한 논평에서 “민주당은 경남도 도정의 공백과 차질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 같이 말했다.

앞서 대법원 2부(주심 이동원 대법관)는 ‘드루킹 댓글조작’에 공모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김 지사에 대해 징역 2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다만,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에 대해서는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