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국인 32.8% 코로나 1차 백신 접종 완료

한국인 32.8% 코로나 1차 백신 접종 완료

기사승인 2021. 07. 24. 14: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백신 1차 접종 1686만4368명
잔여백신 539만8000회분
접종 완료자 4만9716명 늘어 684만7556명
접종률 13.3%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자가 23일 하루 14만여 명 늘었다.

24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에 따르면 전날 신규 1차 접종자는 14만562명이다.

이날 0시 기준 국내 누적 1차 접종자는 1686만4368명으로, 전체 인구(작년 12월 기준 5134만9116명)의 32.8%에 해당한다. 누적 1차 접종자를 백신별로 보면 아스트라제네카 1040만4103명, 화이자 526만7273명이다.

지난달 17일부터 접종을 시작한 모더나 백신 1차 접종자는 총 6만3270명이고, 같은 달 10일부터 접종한 얀센 백신 누적 접종자는 112만9722명이다. 1회 접종만으로 끝나는 얀센 백신을 맞은 사람은 1·2차 접종 수치에 모두 반영된다.

2차까지 접종을 마친 사람은 전날 하루 4만9716명 늘었다.

이 가운데 3만3984명이 화이자, 8724명이 모더나, 7008명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았다.

화이자 백신 접종자 중에 2천761명은 1·2차 접종을 모두 화이자 백신으로 맞았고, 3만1223명은 1차 때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은 후 2차에서는 ‘교차접종’으로 화이자 백신을 맞았다.

이로써 2차 접종까지 모두 마친 사람은 총 684만7556명으로 늘었다. 이는 인구 대비 13.3% 수준이다.

이날 0시 기준으로 국내에 남아있는 백신 물량은 539만8400회분이다. 백신별로는 화이자 294만8000회분, 아스트라제네카 136만7300회분, 모더나 108만3100회분이다.

다만 예방접종전문위원회는 접종 효율성 등을 고려해 다음 주 화이자 백신을 맞는 접종자(55∼59세·사업장 자체접종 대상자)부터 8월까지 한시적으로 1·2차 접종 간격을 4주로 적용하도록 조정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