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문대통령, 신임 민정비서관 이기헌·반부패비서관 이원구 내정

문대통령, 신임 민정비서관 이기헌·반부패비서관 이원구 내정

기사승인 2021. 07. 30. 10: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1070501000382800022261
문재인 대통령은 30일 청와대 신임 민정비서관에 이기헌 시민참여비서관을, 반부패비서관에 이원구 반부패비서관실 선임행정관을 각각 내정했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문 대통령이 이같은 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박 대변인은 “신임 비서관들은 해당 비서관실의 선임행정관으로 근무한 경험이 있어, 비서관실의 업무를 잘 파악하고 있는 바, 맡은 바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기헌 신임 비서관은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에 대한 불법 출국금지 사건에 개입한 혐의로 기소된 이광철 민정비서관의 후임이다. 더불어민주당 총무국장, 국가안보실 외교정책비서관실 선임행정관, 대통령비서실 민정비서관실 선임행정관 등을 역임했다.

이원구 신임 비서관은 투기 의혹으로 물러난 김기표 전 청와대 반부패비서관의 후임으로, 대통령비서실 공직기강비서관실 선임행정관 등을 지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