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기업은행 창립 60주년…윤종원 “변화 속에도 중기 지원 소명 지켜야”

기업은행 창립 60주년…윤종원 “변화 속에도 중기 지원 소명 지켜야”

기사승인 2021. 08. 01. 09: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혁신금융, 업무 혁신, 직원 행복 등 과제 제시
clip20210801092443
지난달 30일 IBK기업은행 본점에서 윤종원 행장이 창립 60주년 기념사를 하고 있다./제공=기업은행
윤종원 IBK기업은행장이 “많은 도전과 변화 속에서도 헌법과 중소기업은행법에 명시된 중소기업 지원 소명을 지키고, 경쟁력을 높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기업은행은 지난달 30일 창립 60주년을 맞아 사내망과 유튜브를 통해 윤 행장의 기념사를 전하고 업무유공 직원을 발표했다고 1일 밝혔다.

윤 행장은 기념사를 통해 “IBK의 지난 60년은 중소기업과 국가경제를 지켜온 보국(保國)의 역사로 중소기업의 산업화 지원, 금융위기 안전판, 시장실패 영역 보완 등 국책은행 소임을 충실히 수행해 왔다”고 말했다.

이어 “새로운 60년의 출발선에서 미래를 예단하기 어렵지만 변화에 어떻게 대응하느냐에 따라 생존이 결정된다”며 “중소기업을 미래혁신의 주체로 성장하도록 지원해 경제의 역동성을 높이고, 소외계층의 금융 접근성을 높여 국가경제의 포용적 성장을 지원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달라질 세상에 대응할 3가지 발전과제로는 사람과 기술 중심의 혁신금융 확대, 고객관계·수익구조·업무방식의 전면적 혁신, 직원이 행복한 일터 만들기 등을 제시했다.

윤 행장은 임직원들에게 “푸른 하늘로 비상하는 성공날개가 새겨진 IBK 배지를 옷깃에 달았던 처음 그 마음으로 다시 시작하자”며 “혁신을 선도하고 기본에 충실한 은행으로 앞으로도 중소기업과 한국경제의 밝은 미래를 여는 데 앞장서자”고 주문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