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지금, 여기 우리 이야기” 연극 ‘일의 기쁨과 슬픔’ ‘등장인물’

“지금, 여기 우리 이야기” 연극 ‘일의 기쁨과 슬픔’ ‘등장인물’

기사승인 2021. 09. 25. 06: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서울시극단, 내달부터 두 작품 차례로 선보여
ㅇ
서울시극단이 새 프로젝트 ‘시극단의 시선’을 통해 제작한 작품 두 편을 차례로 선보인다.

서울시극단은 10월 21∼28일에 연극 ‘일의 기쁨과 슬픔’을, 11월 3∼7일에 ‘등장인물’을 세종S씨어터 무대에 올린다.

‘시극단의 시선’은 지금, 여기에 있는 우리의 이야기를 새롭고 감각적인 방식으로 관객과 소통하고자 기획한 창작 프로젝트다.

‘일의 기쁨과 슬픔’은 장류진의 단편소설집 ‘일의 기쁨과 슬픔’을 원작으로, 일하며 살아가는 우리의 모습을 평범하지만 위트 있게 그린다. 직장 동료와의 관계, 회사의 답답한 상황 등 직장인이 경험하고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들을 다룬다.

‘너를 위한 글자’ ‘인사이드 윌리엄’ 등의 김한솔 작가가 각색을, ‘클럽 베를린’ ‘인디아 블로그’ 등을 선보인 박선희가 연출을 맡았다.

‘등장인물’은 제57회 동아연극상 새개념연극상을 받은 신재 연출이 참여했다. 사회로부터 단절돼 시설에서 살아가는 장애인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