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시, 영구임대주택 2800호 예비입주자 모집

서울시, 영구임대주택 2800호 예비입주자 모집

기사승인 2021. 10. 14. 11: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5~29일까지, 수급자·국가유공자·일본군위안부 피해자 등 대상
서울시청
서울시청 /아시아투데이DB
서울시는 수급자, 국가유공자,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등을 대상으로 영구임대주택 2800호를 공급한다.

14일 시에 따르면 오는 25일부터 29일까지 강서·노원·강남·강북 등 7개구 23개 단지에 공급하는 영구임대주택 2800호(SH공사 2170호, LH공사 630호)에 대해 예비입주자를 모집한다.

일반공급 1순위에 해당하는 자는 예비입주자 모집공고일(10월15일) 기준 시에 거주하는 수급자, 국가유공자,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지원대상한부모가족, 북한이탈주민, 장애인 등 무주택 세대 구성원이다.

입주자 선정은 공공주택 특별법 시행규칙에 따르며, 같은 순위 안에서 경쟁이 있을 때에는 배점합산, 서울시 거주기간, 신청자 연령 높은 순으로 선정한다.

공급 신청은 오는 25일부터 29일까지 5일 간 주민센터에서 현장 접수만 받는다. 예비입주자는 내년 1월 21일 선정·발표할 예정이며, 예비입주자로 선정되면 대기 순번에 따라 입주가 가능하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나 한국토지주택공사(LH공사) 인터넷 홈페이지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