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부겸 “한국 경제, 멈추지 않고 잘 굴러가… 벤처계 성장 눈부셔”

김부겸 “한국 경제, 멈추지 않고 잘 굴러가… 벤처계 성장 눈부셔”

기사승인 2021. 12. 02. 16: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국기업가정신재단 10주년 축사하는 김부겸 총리
김부겸 국무총리가 2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강대 이나시오관에서 열린 한국 청년기업가 정신재단 10주년 기념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연합
김부겸 국무총리는 2일 한국 경제의 현 상황과 관련해 “한국 경제는 그래도 멈추지 않고 잘 굴러가고 있다”고 말했다.

김 총리는 이날 서울 마포구 서강대 성 이냐시오 강당에서 열린 ‘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 10주년 기념식’에 참석해 축사했다. 그는 “다른 어디보다 창업과 벤처계의 성장이 눈부셨다”고 강조했다.

김 총리는 벤처기업의 가시적 성과에 대해 긍정 평가했다. 그는 “정보통신과 전문과학 등 기술 분야 창업이 역대 최초로 18만 건을 돌파했고 매출 1천억원 이상의 ‘벤처천억기업’의 숫자도 문재인 정부 들어 30% 가까이 늘어 올해 633개가 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미국의 청년 창업 상황과 비교하며 분발을 촉구하기도 했다. 김 총리는 “미국의 대학생들 창업률은 12%∼13%에 이르는데, 우리 대학생들의 창업률은 아직도 2%∼3%에 불과하다”며 “국가와 사회가 아무것도 도와주지 못하면서 청년들에게 도전하라고 말만 하고 있을 수는 없다”고 말했다. 이어 제도개선과 투자지원에도 계속 지원방안을 찾아보겠다”고 덧붙였다.

김 총리는 “실패의 경험을 당당하게 이야기할 수 있는 분위기를 만들겠다”며 “그런 실패의 경험들이 모이고 쌓여서 훌륭한 성공으로 이어질 수 있는 사회적 분위기를 만들 수 있도록 정부가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청년 여러분께서는 어떤 역경에도 절대로 포기하지 않는 ‘불굴의 기업가 정신‘으로 도전해달라”고 당부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