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흥교 신임 소방청장, 소방충혼탑 참배

이흥교 신임 소방청장, 소방충혼탑 참배

기사승인 2021. 12. 05. 08: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 (3)
이흥교 소방청장이 소방충혼탑에서 헌화와 분향을 하고 있다./제공=소방청
이흥교 신임 소방청장은 지난 4일 취임 첫 일정으로 순국선열과 순직소방인의 숭고한 뜻을 기리기 위해 충남 천안 중앙소방학교 내 소방충혼탑을 참배했다고 소방청이 5일 전했다.

이 청장은 “국민의 신뢰와 기대에 부응해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더욱 확고히 지키는 유능한 조직이 될 수 있도록 전문성을 높여 나가겠다”며 “또한 일선 소방관들의 건강과 안전을 면밀이 챙기면서 현장의 목소리도 경청하겠다”고 말했다.

이 신임 청장은 지난 4월부터 부산소방본부장으로 근무하다가 승진 임명됐다. 이 신임 청장은 1963년 강원도 삼척 출생으로, 지난 1993년 제7기 소방간부후보생교육과정을 마치고 소방위로 임용됐다. 2012년 강원대학교에서 석사학위(소방방재학)를 받았다. 동해소방서장, 강원도소방본부장, 소방청 기획조정관을 거쳐 소방청 차장을 역임했다.

온화하고 합리적인 리더십과 뛰어난 업무기획·추진력을 겸비한 지휘관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특히 소방공무원 국가직화를 이루어내는데 실무책임자로서 탁월한 역량을 발휘했다는 평가다.

이 청장은 취임사에서 “국민의 성원과 사랑으로 발전한 소방이 국민의 신뢰와 기대에 부응해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더욱 확고히 지키는 유능한 조직이 될 수 있도록 전문성을 높여 나가겠다”며 “일선 소방관들의 건강과 안전을 면밀이 챙기면서 현장의 목소리도 경청하겠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