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내과 박원장’ 이서진 “왜 나에게 민머리 캐릭터를 제안했나 궁금했다”

‘내과 박원장’ 이서진 “왜 나에게 민머리 캐릭터를 제안했나 궁금했다”

기사승인 2022. 01. 18. 14: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서진_10
이서진 /제공=티빙
배우 이서진이 ‘민머리’ 캐릭터로 변신한 이유를 전했다.

티빙 오리지널 ‘내과 박원장’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18일 열려 이서진·라미란·차청화·서범준·서준범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박원장 역을 맡은 이서진은 “원작인 웹툰의 존재를 몰랐다. 일단 대본을 받아서 시트콤 코미디가 저에게 제의가 온 것은 이해가 갔는데, 웹툰을 봤더니 주인공이 민머리더라. ‘감독이 왜 나에게 이 대본을 보냈나’ 싶었다. 잘못 온 게 아닌가 싶었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이서진은 “한 번 감독과 만나 이야기를 들어보고 싶었다. 이후 서 감독과 만났는데 ‘민머리일 필요까진 없다’고 이야기 하더라. 하지만 설정 자체가 중요했고, 상징적인 모습을 보여줘야 하지 않을까 싶어 ‘민머리 분장은 한 번 정도 나와야 하지 않겠냐’고 오히려 내가 제안했다. 그랬더니 서 감독도 ‘나도 그렇게 생각했다’고 말을 바꾸더라”라며 “한 번 (분장) 하기로 한 거 몇 번이나 시켰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서 감독은 “원작을 영상화 하겠다고 결정한 이후 ‘짠내’에 집중할 것인가 ‘시트콤’에 선택할 것인가 고민했다. 결국 시트콤으로 결정했고 그래서 이미지와 정반대되는 배우를 찾으려 했다”라며 “이서진 배우는 예능에서조차 젠틀한 모습을 보여주지 않나. 그를 선택하기 위해 민머리마저 포기하려 했다. 그런데 하겠다고 해서 신나게 (머리를) 벗겼다”며 웃어 보였다.

‘내과 박원장’은 슬기롭지 못한 초보 개원의의 현실을 그려낸 메디컬 코미디 드라마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지난 주 1, 2회가 공개됐으며 매주 금요일 오후 4시에 공개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