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제주올레 5년만에 새 코스 조성...추자도 올레길 18-2 코스 내달 개장

제주올레 5년만에 새 코스 조성...추자도 올레길 18-2 코스 내달 개장

기사승인 2022. 05. 17. 17: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제주올레
졸복산에서 내려다본 수덕도(사자섬)/ 제주올레 제공
풍광이 빼어난 추자도에 제주올레 신규 코스가 개장한다.

(사)제주올레는 제주올레 조성 15주년을 맞아 올레꾼들의 성지로 불리는 추자도에 올레길 18-2 코스를 개장한다고 17일 밝혔다. 개장식은 오는 6월 4일 오전 11시 40분 상추자항 광장에서 열릴 예정이다. 제주올레 신규 코스 개장은 2017년 15-B코스 개장 이후 5년 만이다.

(사)제주올레에 따르면 추자도 올레길 18-2 코스는 총길이 10.2km로 신양항을 시작점으로 출발해 상추자항을 종점으로 끝나는 코스로 조성됐다. 석두청산정자, 졸복산, 대왕산 황금길 등이 포함된다. 신규 코스가 개장하면 제주올레는 총 27개 코스, 437km가 된다.

서명숙 (사)제주올레 이사장은 “추자도 올레길의 숨겨진 아름다움을 선보여 기쁘다”며 “추자도를 방문하는 올레꾼뿐만 아니라 추자도 지역 주민들에게도 오랫동안 사랑받는 길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사)제주올레 파트너사인 사회적 기업 (유)퐁낭은 18일까지 추자도 올레길 18-2 코스 개장에 앞서 제주올레 탐사팀과 미리 코스를 답사하는 추자올레 선발대를 모집 중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