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종섭 국방 “제2연평해전 북 도발 온몸으로 막아낸 승리의 해전”

이종섭 국방 “제2연평해전 북 도발 온몸으로 막아낸 승리의 해전”

기사승인 2022. 06. 29. 11: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제2연평해전 승전 20주년 기념식 참석
"군인사법 등 개정해 유가족 끝까지 책임"
기념사 하는 이종섭 장관
이종섭 국방부 장관이 29일 오전 경기 평택 해군 2함대사령부에서 열린 ‘제2연평해전 승전 20주년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종섭 국방부 장관은 29일 “제2연평해전은 우리 장병들이 북한의 도발을 온몸으로 막아내고 적에게 막대한 피해를 입혔던 승리의 해전이자, 대한민국의 자랑스러운 역사”라고 밝혔다.

이 장관은 이날 오전 경기 평택 해군 2함대사령부에서 열린 제2연평해전 승전 20주년 기념식에 참석해 “우리 군은 제2연평해전의 승전을 기념하기 위해 올해부터 행사의 명칭을 ‘기념식’에서 ‘승전기념식’으로 변경했다”며 이 같이 말했다.

특히 이 장관은 “우리 군은 앞으로 제2연평해전의 영웅들이 이룩한 승리의 역사를 계승해, 싸우면 반드시 이기는 강군을 만들고 사랑하는 전우들이 목숨 바쳐 수호한 우리 대한민국의 자유와 평화, 번영을 굳건하게 지켜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이 장관은 “지금의 대한민국이 존재할 수 있는 것은 생사가 오가는 전투현장에서 목숨 바쳐 싸워 승리했던 제2연평해전의 영웅들 덕분”이라며 “그분들이 우리를 지켰듯이 우리는 그분들과 가족들을 지킬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어 이 장관은 “군인사법 등 관련법규 개정을 통해 추서 진급된 계급에 맞게 각종 급여와 예우를 지원하는 등 국가를 위해 헌신하신 분들과 유가족을 끝까지 책임지겠다”고 덧붙였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