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유재석x김연경x이광수, 넷플릭스 새 예능 ‘코리아 넘버원’으로 뭉친다

유재석x김연경x이광수, 넷플릭스 새 예능 ‘코리아 넘버원’으로 뭉친다

기사승인 2022. 07. 06. 09: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photo_01 (1)
김연경(왼쪽부터), 유재석, 이광수 /제공=넷플릭스
방송인 유재석, 배구선수 김연경, 배우 이광수가 넷플릭스 새 예능 ‘코리아 넘버원’으로 뭉친다.

넷플릭스는 6일 “유재석, 김연경, 이광수 등 각분야에서 자타공인 ‘넘버원’으로 불리는 세 사람이 ‘코리아 넘버원’으로 뭉친다”고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출연자 3인이 한국의 넘버원 장인을 찾아가 체력도 정신력도 남김없이 쏟아부으며 전통 노동을 체험하고 그날의 넘버원이 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프로그램이다.

예능에서 존재감이 남다른 유재석과 이광수, 그리고 예능에 첫 고정 출연하는 김연경이 우리가 미처 알지 못했던 로컬 플레이스를 찾아 혹독한 노동을 몸소 체험한다. 한국의 전통이 깃든 장소를 돌아다니며 진심으로 노동에 임하는 세 사람의 모습과 쉴 새 없이 이어지는 토크, 예측불허의 몸 개그는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특히 어디로 튈지 모르는 김연경과 이광수가 선보일 티격태격 남매 케미와 그들을 흐뭇하게 지켜보며 부추기는 유재석의 장난스러운 모습은 ‘코리아 넘버원’에서만 볼 수 있는 세 콤비의 관전 포인트가 될 예정이다.

JTBC ‘효리네 민박’ ‘마녀사냥’ 등을 만든 정효민 PD가 제작사 스튜디오 모닥을 설립하고 연출하는 첫 예능이다. 또한 정효민 PD와 유재석은 ‘슈가맨’ ‘일로 만난 사이’에 이어 세 번째로 의기투합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