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해건협, 엔지니어링 기업 해외진출 활성화 CEO 초청 간담회

해건협, 엔지니어링 기업 해외진출 활성화 CEO 초청 간담회

기사승인 2022. 07. 07. 14: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해건협
해외건설협회는 지난 6일 엔지니어링 기업 해외진출 활성화를 위한 CEO 초청 간담회를 열었다. 참석자들이 모여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왼쪽부터) 김영태 해건협 부회장, 권선준 평화엔지니어링 대표, 김수명 건화 부사장, 이상규 동성엔지니어링 대표, 김용구 도화엔지니어링 사장, 박선호 해건협 회장, 김홍용 삼우씨엠건축사사무소 부문장, 박민수 한국종합기술 부사장, 임성수 이산 상임고문, 강병윤 수성엔지니어링 대표, 김정환 유신 부사장
해외건설협회는 지난 6일 엔지니어링 기업 해외진출 활성화를 위한 CEO 초청 간담회를 열었다고 7일 밝혔다.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이후 국제 유가 상승으로 해외건설 사업 발주 증가가 예상되는 시점에서 엔지니어링 기업 해외 수주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박선호 해건협 회장은 코로나 유행으로 발주 규모가 축소됐고 전쟁에 따른 글로벌 공급망 차질 등 세계적으로 경제여건이 매우 어렵지만, 팬데믹 이후 점차 수요가 늘어나고 국제유가도 회복세를 보이는 등 중동지역 건설사업 재개가 전망되고 있어 한국 엔지니어링 업계가 가진 기술력과 전문성을 기반으로 해외 수주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고 언급했다.

간담회에서는 상반기 해외건설 수주실적 발표와 해건협이 운영 중인 지원사업 설명에 이어 기업의 수주활동 동향과 건의사항을 청취하고 해외건설산업 발전 방안을 함께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해건협 관계자는 “간담회에서 논의된 내용을 기반으로 좀 더 실효적 기업 지원을 위한 운영체제를 구축하고 인도네시아 수도 이전 사업 및 중동 메가 프로젝트 등 주요 이슈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제공하는 한편 정부 및 유관기관과의 적극적 협업을 통해 해외건설산업 재도약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