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조계종, 9일 세종시 포교 거점 사찰 광제사 개관식 봉행

조계종, 9일 세종시 포교 거점 사찰 광제사 개관식 봉행

기사승인 2022. 08. 05. 18: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백만원력 결집불사 사업의 두번째 성과
clip20220805183822
세종시 광제사 대웅보전 전경./제공=조계종
대한불교조계종은 9일 세종시에서 광제사 대웅보전 낙성법회 및 전통문화 체험관 개관식을 봉행한다고 5일 밝혔다.

광제사는 '널리 중생을 구제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전월산 일대 약 1만6000㎡ 부지에 들어섰다. 특히 대웅보전은 중층 목구조로 318㎡ 규모로 지어졌다. 함께 건립된 전통문화체험관은 5494㎡ 부지에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지어져 다양한 불교문화 체험장소로 활용된다.

광제사는 지난 5월 인도 부다가야에 문을 연 한국 전통양식의 사찰인 분황사에 이어 총무원장 원행스님이 추진해온 '백만원력 결집불사' 사업의 두 번째 결실이다.

조계종 관계자는 "행정수도이며 정치·사회 및 지리적으로 중요도시인 세종시에 신도시 포교를 위한 거점 사찰을 마련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개관식 행사에는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을 비롯해 원로회의의장, 중앙종회의장, 호계원장, 수도권 주요사찰 주지스님 및 신도, 정관계 인사 등 10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