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국회 찾은 빌게이츠 “韓, 글로벌 보건에 확대된 역할 하길 희망”

국회 찾은 빌게이츠 “韓, 글로벌 보건에 확대된 역할 하길 희망”

기사승인 2022. 08. 16. 17: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PYH2022081609080001300_P4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빌 게이츠 '빌 앤드 멀린다 게이츠 재단' 공동 이사장이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예결위 전체회의장에서 '코로나19 및 미래 감염병 대응·대비를 위한 국제공조의 중요성과 대한민국의 리더십'을 주제로 연설하고 있다. /제공=연합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이며 '빌 앤드 멀린다 게이츠 재단'의 빌 게이츠 이사장은 16일 "글로벌 보건분야에서 한국이 더 큰 역할을 하기를 희망한다"며 국제 보건문제에 대한 한국의 역할을 강조했다.

빌 게이츠 이사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코로나19 및 미래 감염병 대응을 위한 국제공조의 중요성과 대한민국의 리더십'이라는 주제의 연설을 통해 "글로벌 보건안보 증진, 건강 격차해소 및 저소득국가 감염병 퇴치를 위한 MOU(업무협약)를 체결하기 위해서" 한국을 방문했다며 "글로벌 보건 위기인 지금 저희 재단에서 한국과 더욱 긴밀한 협력을 할 적기"라고 강조했다.

그는 "중요한 건 코로나19 위기를 끝내고 미래 보건재앙을 예방하는 것"이라며 한국은 이 분야에서 선도 역할을 할 적임자라고 강조했다. 게이츠 이사장은 백신 제조역량, 연구개발(R&D) 전문성, 글로벌 바이오 제조 인력훈련 허브 등 한국이 코로나19와 진단 검사분야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고 추켜세웠다. 그러면서 "(한국은) 기타 감염병에 대응하고자 하는 전 지구적인 노력에 핵심적 역할을 하고 있고 지금까지의 성과는 굉장했다"며 "한국 정부는 글로벌 보건에 대한 투자를 최근 확대했는데 '코백스'에도 2억 달러를 출연하기로 했다"고 언급했다. 그는 "한국은 다양한 글로벌 보건 이니셔티브에 강력한 지원을 하고 있다"며 "한국이 이런 기관에서 더 확대된 역할을 하기를 희망한다"고 했다.

게이츠 이사장의 국회 방문은 9년 만이다. 이날 연설에는 총 299명의 의원 가운데 약 80여 명이 참석했다. 게이츠 이사장은 이날 오후엔 윤석열 대통령을 만나 코로나19 팬데믹에 대처하기 위한 글로벌 보건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