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변희재 “건희사랑 서버 압수조사 해 게시자 밝히라”

변희재 “건희사랑 서버 압수조사 해 게시자 밝히라”

기사승인 2022. 08. 24. 16: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대통령 외부 일정, 김건희 여사 팬카페 통해 유출
clip20220824164809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 /연합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가 24일 "경찰은 즉각 건희사랑 서버를 압수조사해 게시자가 누구인지 밝히라"고 촉구했다.

변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건희사랑 게시판, 회장이나 회원도 모르는 자가 대통령 비밀 일정을 올렸다?"라며 "그럼 그 자가 김건희란 말이냐. 아니면 김건희 수행 부하들이란 말이냐. 그것도 아니면 윤석열 본인이냐"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변 대표는 김건희 여사 팬카페 '건희사랑'에 대한 압수조사를 통해 게시자가 누구인지 밝혀낼 것을 촉구했다.

한편 이날 윤석열 대통령의 대외비 일정이 '건희사랑'을 통해 유출된 것으로 전해졌다. 페이스북 '건희사랑'에 올라온 한 게시글의 댓글에는 "공지합니다. 윤석열 대통령, 대구 서문시장 26일 12시 방문입니다. 많은 참석, 홍보 부탁드린다. 공용 주차장으로 오세요"라고 적혔다. 대통령의 외부 일정은 행사 종료까지 일정 자체가 비공개에 부쳐진다. 그러나 게시물엔 방문 일시와 장소, 집결 장소까지 알려졌다.

이에 대해 팬카페 회장이었던 강신업 변호사는 "건희사랑에 올라온 비공개 대통령 일정은 강신업이나 건희사랑과 아무런 관계가 없다"고 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