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우크라이나 자포리자 원전 가동 전면 중단

우크라이나 자포리자 원전 가동 전면 중단

기사승인 2022. 09. 11. 16: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우크라 국영 원전 운영사 "원자로 6호기 냉온정지"
Russia Ukraine 200 Days <YONHAP NO-5108> (AP)
러시아군 차량들이 우크라이나 하르키우 지역을 향해 이동하고 있다. /사진=AP, 연합
우크라이나 국영 원전 운영사인 에네르고아톰이 자포리자 원자력 발전단지의 가동을 전면 중단했다고 11일(현지시간) 밝혔다.

AFP통신에 따르면 이날 에네르고아톰은 텔레그램 성명을 통해 현지시간으로 오전 3시41분부터 자포리자 원전에서 가동 중이던 마지막 원자로인 6호기가 우크라이나 전력망에서 차단됐으며, 안전한 상태인 '냉온정지'(cold shutdown) 상태로 돌입하게 됐다고 전했다.

원자로 6기를 보유해 단일 시설로는 유럽 최대 규모인 자포리자 원전은 올해 초 러시아의 침공 이후 잇따른 포격으로 방사성 물질 유출 우려가 고조됐다. 러시아는 우크라이나 침공 직후인 올해 3월 자포리자 원전을 점령했지만 원전 운영은 우크라이나 직원들이 맡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