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단풍 즐기며 조선왕릉 숲길 걸어볼까” 10곳 한시 개방

“단풍 즐기며 조선왕릉 숲길 걸어볼까” 10곳 한시 개방

기사승인 2022. 09. 28. 14: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ㅇ
서울 태릉과 강릉 숲길./제공=문화재청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는 내달 1일부터 11월 30일까지 그간 공개하지 않았던 조선왕릉 숲길 10곳을 한시적으로 개방한다고 28일 밝혔다.

서울에서는 태릉과 강릉을 잇는 1.8㎞ 길과 의릉 천장산부터 역사경관림 복원지까지 970m 구간을 걸으며 가을을 느낄 수 있다. 경기 동부 지역에서는 구리 동구릉, 남양주 광릉, 남양주 사릉 숲길이 열린다.

동구릉에서는 휘릉에서 원릉까지, 또 경릉에서 자연학습장까지 총 2.7㎞ 구간이 관람객을 맞는다. 남양주 광릉에서는 금천교에서 능침, 복자기나무 숲 일원으로 이어지는 구간을 걸을 수 있다.

경기 서부 지역은 파주 장릉, 화성 융릉과 건릉, 파주 삼릉 숲길을 개방한다. 화성은 융릉에서 건릉으로 이어지는 4.67㎞ 구간을 걸어볼 수 있다. 조선 4대 임금인 세종과 17대 효종 등을 모신 여주 영릉(英陵)과 영릉(寧陵)에서는 외곽 숲길 3.4㎞가 열린다.

조선왕릉 숲길은 10월에는 오전 9시∼오후 5시, 11월에는 오전 9시∼오후 4시 30분에 문을 열며 월요일은 휴관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