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北 미사일 도발에 NSC 상임위 개최…“더 강력한 대응 직면할 것”

北 미사일 도발에 NSC 상임위 개최…“더 강력한 대응 직면할 것”

기사승인 2022. 10. 06. 10: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안보실장 주재 NSC 상임위<YONHAP NO-5687>
북한이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한 9월 28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 지하 국가위기관리센터에서 김성한 국가안보실장이 긴급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제공=연합
국가안보실은 6일 북한이 또 다시 단거리 탄도미사일(SRBM) 2발을 발사하자 김성한 실장이 주재하는 긴급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를 개최했다.

대통령실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국가안보실이 관련 내용을 윤석열 대통령에게 즉시 보고했으며 NSC 상임위에서 합참 보고를 받은 뒤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이날 긴급 NSC 상임위원회에는 김성한 국가안보실장, 박진 외교부 장관, 이종섭 국방부 장관, 김규현 국가정보원장, 김기웅 통일부 차관, 김태효 NSC 사무처장, 임종득 국가안보실 2차장 등이 참석했다

NSC 상임위원들은 이번 도발이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를 논의하기 위한 유엔 안보리 회의가 개최된 가운데 감행된 점에 주목하고 이는 국제사회에 대한 묵과할 수 없는 도전이라는 점을 강력히 규탄했다.

또한 지난 4일 북한의 중거리 탄도미사일(IRBM) 발사에 따른 로널드 레이건 미 항모강습단의 동해 재전개가 보여주는 바와 같이 북한의 도발은 더욱 강력한 대응에 직면하게 될 것임을 경고했다.

참석자들은 그간 한미 연합연습과 훈련에서 시현된 한미 연합방위능력이 이번 북한 탄도미사일에 대한 즉각적인 탐지·추적으로 재차 입증됐음을 확인하고 한미 연합방위태세 및 한미일 안보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아울러, 북한의 국지도발을 포함한 어떠한 형태의 추가 도발 가능성에도 철저히 대비해 나가기로 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