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KB금융, 디지털 전문인력 확보 통해 디지털사업에 속도

KB금융, 디지털 전문인력 확보 통해 디지털사업에 속도

기사승인 2022. 12. 07. 11: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디지털 전문인력 매칭 플랫폼기업 '크몽'과 MOU
KB금융
6일 KB국민은행 여의도 신관에서 진행된 '유연한 방식의 디지털 전문인력 확보'를 위한 크몽과 업무협약식에서 KB금융그룹 양종희 부회장(왼쪽)과 크몽 박현호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제공=KB금융그룹
KB금융그룹은 지난 6일 KB국민은행 여의도 신관에서 '유연한 방식의 디지털 전문인력 확보'를 선제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크몽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이날 MOU에는 양종희 KB금융 부회장과 디지털플랫폼총괄(CDPO) 조영서 전무, 크몽 박현호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크몽은 IT, 프로그래밍, 디자인 등 다양한 분야에서 프리랜서로 활동 중인 디지털 전문가들과 이들을 필요로 하는 각 기업을 매칭해주는 플랫폼기업이다.

KB금융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IT개발자, UX(사용자 경험)/UI(사용자 환경) 디자이너, 데이터 엔지니어, 콘텐츠 프로듀서 등 디지털 전문인력 확대에 나선다.

또 현재 추진 중인 리브플랫폼, 마이데이터, 기업금융솔루션 고도화 등 그룹 내 주요 디지털사업에 기존 인력 외에 이들을 추가 투입함으로써 디지털전환에 가속도를 붙인다는 계획이다.

크몽은 KB금융의 기술 의뢰 요건에 부합하는 역량을 보유한 디지털 전문인력을 필요시마다 즉시 제공할 수 있도록 'KB금융 전담조직'을 구성할 예정이다.

크몽 박현호 대표이사는 "빠르게 변화하는 DT시대에 신속하게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서는 기업이 필요로 하는 분야의 전문인력을 적시에 충분히 확보할 수 있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KB금융이 디지털 전문인력을 효율적으로 확보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B금융 관계자는 "최근 디지털 기술과 플랫폼 발달에 힘입어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기업과 함께 자유롭게 일하는 '긱 이코노미(Gig Economy·임시직 선호 경제)'가 활성화되고 있다"며 "KB금융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일하는 방식·구조'의 혁신에 앞장서는 것은 물론 디지털 전문인력들과 적극적으로 협업함으로써 KB금융이 지향하는 'No.1 금융 플랫폼'에 한 발짝 더 다가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