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소진공, 디지털전환 등 위해 조직 재정비…5개팀 신설

소진공, 디지털전환 등 위해 조직 재정비…5개팀 신설

기사승인 2023. 01. 25. 13: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판매촉진팀·청년창업팀·채무조정팀·디지털전략팀·홍보팀 등
[사진자료] 공단 외관 사진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정부정책 이행 및 소상공인·전통시장 핵심미션 수행을 위해 조직을 재정비 했다고 25일 밝혔다.

공단은 △대규모 소비축제 개최 지원 △기업가형 소상공인 육성 및 디지털전환 지원 가속화 △소상공인 채무부담 완화 등 업무 수행을 위해 전담부서가 필요하지만 공공기관 혁신가이드에 따른 조직 효율화 측면에서 부서 신설이 아닌 '팀'을 구성했다는 설명이다.

기존 5본부 1연구센터 22실 20팀 구성에서 팀 신설을 통해 5본부 1연구센터 22실 25팀 체제로 변경된다.

대규모 소상공인 판촉행사, 해외판로 확대 등을 담당하는 성장지원실 판매촉진팀, 정부의 청년정책 이행을 선도하기 위한 창업지원실 청년창업팀, 새출발기금 지원 등 소상공인 채무부담 완화를 위한 금융관리실 채무조정팀, 소상공인·전통시장 디지털화 수준별 전략 수립을 위한 디지털지원실 디지털전략팀, 마지막으로 정책통합홍보 강화를 위한 홍보팀으로 총 5개다.

또한 시장상권본부 내 업무조정을 통해 지역상권의 '글로컬 대표상권'으로 전환 등 상권활성화 집중지원에 나선다. 상권육성실을 지역상권실로 개편하여 지역상권 회복, 동네상권발전소 지원 등 상권활성화 업무의 범위를 확대하고 전문성을 강화해 나간다.

공단 관계자는 "현장 중심 조직운영과 대외협력 강화 등 고객 우선 행정을 지속 추진하기 위해 전략적으로 조직과 인사를 운영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