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HDC현대산업개발, ‘제2회 안전경진대회 시상식’ 개최

HDC현대산업개발, ‘제2회 안전경진대회 시상식’ 개최

기사승인 2023. 11. 29. 15: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1
정익희 HDC현대산업개발 CSO(앞줄 왼쪽 여섯 번째), 박호종 HDC현대산업개발 시공혁신단 부단장(왼쪽 아홉 번째)이 수상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HDC현대산업개발
HDC현대산업개발은 29일 서울 용산 HDC현대산업개발 본사에서 '제2회 안전경진대회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 2회차를 맞이한 안전경진대회는 임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를 통한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현장의 위험 사항을 개선하고 우수한 기술안전 분야를 발굴해 자율안전문화를 정착하기 위한 목적으로 마련됐다.

이번 대회는 협력사와 연관기업까지 참여 대상을 확대했다. 지난달 13일까지 총 68건의 개선사례·안전기술이 접수됐으며 1차 서면심사와 전 직원 온라인 투표를 거쳐 29일 최종 경쟁 PT를 통해 10건의 수상작을 선정했다. 우수 개선사례 및 안전기술에 선정된 현장, 개인 및 협력회사에는 대상 총상금 800만원, 최우수상 총상금 500만원, 우수상 총상금 400만원 등 상금과 상장을 수여했다.

안전관리 우수 개선사례 현장부문 대상은 이문아이파크자이 현장의 '소규모·비상주 협력사 위험성평가 참여 강화'가 선정됐다. 수상작은 소규모 협력사의 취약한 위험성평가 교육 환경을 개선하고자 위험요인 발굴 룸을 제공하고 위험성 평가의 교육을 지원함으로써 자율적인 참여를 유도하는 개선안이다.

개인부문 대상에서는 시티오씨엘3단지 현장의 '발코니 수직망, 안전성·작업성 개선'이 선정됐다. 수상작은 발코니 측면으로 100mm 슬라이딩이 가능한 타입의 전용철물을 활용해 작업시 수직형 추락 방지망의 제거 없이 작업이 가능해 근본적인 추락위험을 차단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정익희 HDC현대산업개발 CSO(대표이사)는 "지난해와 비교해 내실 있는 개선안들이 많이 출품돼 임직원들의 역량 강화를 확인할 수 있었다"며 "선정된 개선안은 현장 여건에 알맞게 적용해 개선 효과를 극대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