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석유공사, 동해심해 가스전 본격 시동…TF 구성

석유공사, 동해심해 가스전 본격 시동…TF 구성

기사승인 2024. 07. 11. 09: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역사회와 소통·지진 우려 해소
1. 한국석유공사 사옥
한국석유공사가 동해 유·가스전 탐사시추 작업을 위한 국내대륙붕 안전 대응 TF를 구성했다.

석유공사는 동해 시추 작업과 관련해 지진 등 안전 우려를 해소하고 지역사회와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이러한 TF를 구성했다고 11일 밝혔다.

석유공사는 TF를 통해 탐사시추 작업 전·후 제반 안전에 대한 대응 체계를 구축하고, 시추과정 전반을 모니터링 할 예정이다. 또한 필요시 전문가들의 자문도 추진할 계획이다.

아울러 석유공사는 안전에 대한 우려를 해소하고 신뢰를 높일 수 있도록 지역사회·단체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겠다는 방침이다.

석유공사에 따르면 1972년부터 현재까지 동해지역에서 32공의 시추작업을 진행할 동안 지진은 단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