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티맵·카카오T로 공공급속충전기 예약한다…환경부, 무공해차 충전 인프라 구축 박차

티맵·카카오T로 공공급속충전기 예약한다…환경부, 무공해차 충전 인프라 구축 박차

기사승인 2021. 07. 29. 15: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수소충전소 오늘 하루만 20% 할인
서울 여의도 국회 수소충전소에서 직원이 수소차를 충전하고 있다./아시아투데이DB
환경부가 전기차 충전 편의를 위해 티맵·카카오T 앱으로 공공급속충전기 정보를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2050 탄소중립을 목표로 무공해차 보급을 위한 충전 인프라 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것이다.

환경부는 29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전기차 충전시설 스마트 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 협약’을 티맵 모빌리티, 카카오 모빌리티와 함께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홍정기 환경부 차관과 티맵 모빌리티·카카오 모빌리티 대표 등이 참석했다. 협약식은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비대면 영상으로 진행됐다.

티맵 모빌리티, 카카오 모빌리티는 저공해차 통합누리집을 통해 관리되는 공공데이터를 공유받아서 운영 중인 내비게이션·모바일 앱에 결합한다.

이에 다음 달 말부터 티맵과 카카오T 앱에서 ‘충전소 고장제보 및 상태표출’, ‘충전기 최적경로 탐색 및 예약 서비스’, ‘사용이력 실시간 알림’ 등 서비스를 순차적으로 이용할 수 있다.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최적 충전시설 입지정보를 제공하고 이용패턴 분석을 통한 충전기 고장예측 등 충전시설 관련 서비스도 추진할 계획이다.

결제방식도 신용카드·회원카드를 넘어 스마트 결제로 확대한다. 내년 초부터 QR페이, 플러그앤차지(Plug & Charge, PnC) 등으로 방식을 다양화하고 주차장·충전소 요금 통합 결제 등도 도입한다.

또 환경부는 수소차 보급을 확대하기 위한 수소충전소 구축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환경부는 이날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 구축된 수소충전소 100호기를 기념하는 온라인 준공식을 개최했다.

수도권의 경우 지난해 상반기 13기에 불과했지만 올해 상반기 30기로 늘었으며, 전국 기준 지난해 상반기 45기에서 1년 만에 100% 이상 빠른 속도로 확충된 것이다.

환경부는 올해 안에 수도권 50기 이상, 전국 180기 이상 수소충전소를 설치할 계획이다.

홍정기 환경부 차관은 준공식에서 “우리 생활 주변에서 자주 보이는 수소차가 대표하듯 탄소중립 사회는 먼 미래가 아니며 오늘 수소충전소 100호기 준공식을 계기로 더 높은 도약을 위해 우리 모두 노력해달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