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결과
2,156건 중 1~10건
  • 기간
    1. 전체
    2. 1주
    3. 1개월
    4. 1년
    5. ~
    6. 직접입력

  • 범위
    1. 제목+본문
    2. 제목
    3. 본문
  • 상세검색
    1. 여러개의 단어를 입력하실때는 쉼표(,)로 구분해서 입력하세요.

초기화

[의료대란] 복지부, 의협 비대위 관계자 등 5명 경찰 고발
세종//아시아투데이 이정연 기자 = 보건복지부가 의료법 위반죄 및 업무방해죄를 교사, 방조한 혐의로 대한의사협회 비상대책위원회 관계자 등 5명을 고발했다. 인터넷에 선동글을 올린 성명 불상자 1명도 경찰에 고발한 것으로 전해졌다. 27일 관가에 따르면 복지부는 이날 오후 김택우 의협 비..

[의료대란] 의사 업무 떠맡은 'PA간호사' 법적 보호 받는다
세종//아시아투데이 이정연 기자 = 전공의 파업이 확산되는 가운데 정부가 의료 공백을 줄이기 위해 일명 '수술실 간호사'로 불리는 진료보조(PA)간호사의 의료행위에 대해 법적 보호에 나섰다. 긴박한 의료현장에서 전공의 업무를 일부 대신하고 있는 PA간호사들이 법적 사각지대에 처해있다는..

[의료대란] 보험 가입시 의료과실 공소 면제…환자 사망해도 처벌 감면
세종//아시아투데이 이정연 기자 = 의대 증원 반발로 빚어진 전공의 파업이 계속돼 의료 공백이 심화되는 가운데 정부가 의료계의 숙원으로 꼽혀온 '의료사고처리 특례법'을 꺼내들었다. 앞서 필수의료를 진작하기 위해선 의료진들의 형사처벌 등 사법처리 위험성 등을 낮춰줘야한다는 의료계 목소리가..

[의료대란] 복지부 "일부 전공의 복귀…오늘부터 PA간호사 투입"
세종//아시아투데이 이정연 기자 = 전공의 파업으로 의료공백 우려가 현실화된 가운데 정부가 일부 전공의가 병원에 복귀하고 있다고 밝혔다. 생사가 오가는 긴박한 의료현장에는 진료보조(PA)간호사가 한시적으로 투입된다. 27일 의사 집단행동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에 따르면 주요 99개..

건보 콜센터 직고용 논란…공개경쟁 채용 방식에 노조 반발
세종//아시아투데이 이정연 기자 = 국민건강보험공단(건보공단)이 위탁업체에 맡겨온 고객센터(콜센터)를 소속기관으로 편입해 직접고용하는 방침을 두고 잡음이 계속되고 있다. 정부 가이드라인에 따라 2019년 2월 이전 입사자들만 소속기관 고용 대상인데, 민주노총 산하 노조는 이후 입사자들까..

공공기관 이전 '혁신도시' 집적 개발 시급
아시아투데이 이정연 기자 = 공공기관을 지방으로 이전시키는 거점인 '혁신도시' 조성 계획에 따라 주요 공공기관들이 지방으로 옮겼지만, 10여 년이 지난 현재 회의적인 평가가 나온다. 대부분 신도시 효과로 초기 주변 지역 인구를 흡수한 뒤부터는 상업시설 등 핵심 인프라 조성은 미약해 당초..

AI가 보도자료 쓰고 민원 업무 돕고…행정비서 시범사업 순조롭다
아시아투데이 이정연 기자 = 지난해 기술적 가능성이 검증된 '인공지능(AI) 행정비서' 사업이 순조롭게 추진되고 있다. 공무원들의 업무 편의를 획기적으로 증진시켜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AI 행정지원 서비스에는 공무원들이 민원업무에 활용할 수 있도록 각종 민원에 관한 법령·지..

30년 국채선물 상장…16년 만에 신규 국채선물 도입
세종//아시아투데이 이정연 기자 = 30년 국채선물 시장이 19일 개장했다. 초장기 국채투자에 따른 금리변동 위험을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수단이 될 것으로 정부는 기대하고 있다. 지난 1999년 3년 국채선물이 도입된 이래로 2003년 5년 국채선물, 2008년 10년 국채선물 시..

'저가공습' 알리, 결국 싼게 비지떡…파손 상품 환불 요청에 "거부한다"
세종//아시아투데이 이정연 기자 = #A씨는 최근 황당한 경험을 했다. 중국 알리익스프레스를 통해 해외직구로 20만원을 주고 구매한 자동차 부품이 파손된 상태로 배송된 것이다. 통관절차를 거쳐 1달여만에 받은 제품이었지만 알리 측이 회수해간 후 A씨는 "반품한 상품이 달라 환불을 거부..

KC미인증 제품 무더기…소비자원 "中 알리 등 자율협약 접촉 중"
아시아투데이 이정연 기자 = 한국소비자원이 알리익스프레스와 아마존과 위해 제품 판매 차단을 위한 자율 협약을 체결하기 위해 접촉하고 있다고 밝혔다. 윤수현 소비자원 원장은 16일 기자간담회에서 '중국의 알리익스프레스나 테무를 통해 이뤄진 해외직구로 국가통합인증마크(KC) 미인증 제품들..
1 2 3 4 5 next block

카드뉴스

left

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