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국방예산 5.4% 증가한 52조8000여억원
내년 국방예산이 올해보다 5.4% 늘어난 52조8401억원으로 확정됐다.국회는 2일 본회의에서 내년 국방예산을 올해(50조1527억원)보다 2조6874억원(5.4%) 증가한 52조8401억원으로 의결했다.국회 심의 과정에서 정부안..

558조 새해 예산안 본회의 통과…6년만에 법정시한 지켜
558조원(총지출 기준) 규모의 내년도 예산안이 2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예산안이 법정 시한(12월 2일) 이내에 처리된 것은 국회선진화법 시행 첫해인 2014년 이후 6년 만이다.이날 통과한 예산안은 정부안(555조8000억원..
558조 새해 예산안 본회의 통과…6년만에 법정시한 지켜 (속보)
558조 새해 예산안 본회의 통과…6년만에 법정시한 지켜 (속보)
'최고세율 45%로 상향' 소득세법 국회 본회의 통과 (속보)
‘최고세율 45%로 상향’ 소득세법 국회 본회의 통과 (속보)
부부 공동명의 1주택자, 종부세 고령·장기공제 선택가능 (속보)
부부 공동명의 1주택자, 종부세 고령·장기공제 선택가능 (속보)
내년도 슈퍼예산 558조원…국가빚 3조5000억 더내
새해 정부예산이 558조원(총지출 기준) 규모로 잠정 결정됐다. 정부 편성안보다 2조원대 불어난 역대 최대 규모다.국회는 2일 저녁 본회의를 열어 정부안(555조8000억원)에서 2조2000억원이 순증된 예산안 수정안을 처리할 방침..

윤석열 지지율 고공행진에 거리두는 국민의힘…정치프레임 경계
윤석열 검찰총장의 지지율이 고공행진을 기록하면서 야당인 국민의힘의 속내가 복잡해지고 있다. 국민의힘은 윤 총장의 직무복귀를 환영하면서도 야권의 유력 대권 후보로 떠오른 윤 총장에 대해서는 거리를 두는 모습이다.여론조사 전문기관 알앤..

민주당, 공수처법 오는 9일 정기국회 안에 처리한다
집권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고위공직자 범죄수사처(공수처)법 등 주요 개혁 법안들을 오는 9일 끝나는 정기국회 안에 단독 처리할 방침이다. 야당의 강력한 반발로 합의 처리가 어려워 9일을 ‘디데이’로 정해 국가정보원법·경찰청법 개정안..

민주당 "중단없는 검찰개혁" vs 국민의힘 "추미애 사퇴"
윤석열 검찰총장이 법원 명령을 통해 직무에 복귀하자 정치권의 표정은 극명하게 엇갈렸다. 그동안 윤 총장의 사퇴를 주장하던 집권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중단없는 검찰개혁의 당위성을 강조하며 윤 총장에 대한 언급은 자제했다. 반면 야당인..

여야, 자치경찰제 도입 합의…국가수사본부 신설
여야는 2일 경찰 기능을 자치경찰과 국가수사본부로 나누는 내용의 경찰법 전부개정안 등에 합의했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법안심사 제2소위원회 위원들은 이날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자치경찰 도입, 국가수사본부 신설, 정보경찰 개혁과..
1 2 3 4 5 next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