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찾아가는 독립기념관‘ 베트남 하노이에서 개최

찾아가는 독립기념관‘ 베트남 하노이에서 개최

기사승인 2014. 05. 09. 14: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독립기념관, 베트남에서 올바른 역사의식을 알린다
개막식-테이프컷팅[1]
재외동포들의 올바른 역사인식과 자긍심을 심어주기 위한 찾아가는 독립기념관이 베트남 하노이한국국제학교에서 열렸다.
천안 김창영 기자 = 천안 독립기념관(관장 김능진)은 대표적 방문교육프로그램인 “찾아가는 독립기념관”을 8일부터 10일까지 베트남 하노이한국국제학교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찾아가는 독립기념관(하노이편)”행사는 하노이한국국제학교 재학생을 비롯한 재외동포들을 대상으로 한국독립운동사에 대한 전시 및 교육을 통해 올바른 역사의식을 기르고 한국인으로서 자긍심을 고취시키고자 마련됐다.

8일 하노이한국국제학교에서 열린 개막식에는 박장혁 독립기념관 사무처장 및 전대주 주베트남대한민국대사, 박낙종 한국문화원장을 비롯한 고상구 하노이한인회장, 김정인 하노이한국국제학교 이사장, 오경자 하노이한국국제학교장, 김영신 한베문화교류센터원장, 하노이한국국제학교 재학생 등 1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개최됐다.

주요 행사로는 독립기념관 소개 및 이야기 독립운동사 특별전시, 전시연계 체험활동, 독립운동사 특강, 3D 입체영화 상영과 하노이한국국제학교와 독립기념관간 자매결연도 체결했다. 또 베트남 현지인들도 모집해 한국의 독립운동사에 대해 관람 및 체험교육, 특강도 함께 실시된다.

독립기념관 관계자는 “일본의 심각한 역사 외곡에 대한 재외동포들의 올바른 역사의식 함양과 나라사랑하는 마음 고취를 위해 지속적으로 이 사업을 추진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찾아가는 독립기념관은 2006년부터 전국의 원거리 소외지역을 방문해 전시, 교육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해외에서는 지난 2009년 상하이를 시작으로 2011년 따리엔, 2012년 베이징, 2013년 옌타이에서 개최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