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엔젤팩토리, 소금으로 수분 잡는다

엔젤팩토리, 소금으로 수분 잡는다

기사승인 2014. 10. 27. 14: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ET_01
엔젤팩토리가 강력한 수분 보충으로 메말라 있는 피부를 도와줄 ‘건조녀의 눈물 솔트 크림’을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솔트 크림은 탈염이 없고 수분자석이라 불리는 히말라야 미네랄 솔트를 8%를 함유해 피부 수분이 빠져나가지 못하도록 꽉 잡아 준다. 정제수 대신 눈연꽃 추출물이 45% 들어가 칙칙한 피부톤 개선도 돕는다.

특히 미백 및 주름 개선 2중 기능성 제품으로 벤조페논, 탤크, 미네랄오일, 트리에탄올아민, 타르색소 등 11가지 유해 성분이 들어가지 않았다.

엔젤팩토리는 크림과 함께 동일한 솔트 성분이 함유된 솔트 미스트를 선보인다. 솔트 미스트는 브라이트닝 효과와 함께 안티-폴루션 기능이 있어 미세먼지 등 외부 환경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해준다.

건조녀의 눈물 솔트 시리즈는 엔젤팩토리 공식 홈페이지와 G마켓, 옥션을 비롯해 쿠팡 등 소셜 커머스를 통해 구매 가능하다. 가격은 솔트 크림 50g에 4만 원대, 솔트 미스트 100㎖에 1만 7000원대.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