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케이큐브벤처스, 커넥티드 카 보안 회사에 7억원 투자

케이큐브벤처스, 커넥티드 카 보안 회사에 7억원 투자

기사승인 2017. 03. 06. 14: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카카오 산하의 벤처 투자사인 케이큐브벤처스는 커넥티드 카 보안 솔루션 업체 페르세우스에 7억원을 투자했다고 6일 밝혔다.

페르세우스는 실물 하드웨어 대신 소프트웨어를 통해 똑같은 기능을 구현하는 ‘가상화’ 기반의 차량 보안 솔루션을 제공하는 업체로, 삼성전자 소프트웨어 연구개발R&D) 상무를 역임한 서상범 씨가 대표를 맡고 있다.

이 업체의 보안 솔루션은 차량 고유의 도메인과 기타 도메인을 젠 암(Xen ARM)이라는 가상화 기술을 이용해 분리하고, 차량 내 자원을 효과적으로 배분해 안정적인 차량 보안을 지원한다.

케이큐브벤처스 관계자는 “커넥티드 카 보안은 차량 제조사뿐만 아니라 대형 IT 기업에서도 주목하는 분야”라며 “가상화 기술을 통한 커넥티드 카 보안 솔루션을 세계적 수준으로 구현할 수 있는 기술력에 주목했다”고 설명했다.

페르세우스는 올해부터 국제 주요 모터쇼에서 자사 기술을 소개하고, 커넥티드 카 관련 업체와 사업 협력을 추진할 예정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