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비밀번호만 누르면 결제 끝!…GS홈쇼핑, 바로결제 서비스 추가

비밀번호만 누르면 결제 끝!…GS홈쇼핑, 바로결제 서비스 추가

기사승인 2017. 04. 20. 10: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바로결제
GS홈쇼핑이 보다 간편한 모바일 간편결제 수단인 ‘바로결제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바로결제 서비스’는 현금결제 고객들을 위해 기존의 복잡한 개인인증, 결제과정 등을 간소화한 것으로, 본인 명의의 은행계좌를 한번 등록해놓으면 비밀번호만으로 빠르게 결제가 완료된다.

기존에 현금결제를 위해서는 무통장 입금으로 상품을 주문한 후 은행 사이트에 접속, 로그인 후 계좌번호와 이체금액, 보안문자 등을 입력하고 공인인증을 받아야 했지만, 바로결제는 최초 사용시 본인 명의의 은행계좌 정보 입력 후 ARS 본인인증 절차를 거치는 것만으로 등록이 완료된다. 별도의 앱 설치나 공인인증서 저장 및 갱신 등도 필요 없다.

GS샵 모바일웹과 앱에서 NH농협·국민·우리·신한·기업·KEB하나·우체국·SC제일·부산·대구·새마을금고·광주·경남·씨티·신협·전북·수협·제주·산업 등 국내 19개 시중은행 계좌 모두 이용할 수 있다.

특히 고객이 등록한 은행계좌에서 상품 구매금액이 실시간 계좌이체되는 형태로 현금영수증이 발급돼 연말 소득공제도 할 수 있다.

안전성 문제도 해결했다. 바로결제 전용 비밀번호 설정 시 보안 키패드로 번호 탈취를 방지하며 고객정보는 암호화해 안전하게 분리 보관된다.

김지연 GS홈쇼핑 서비스기획팀장은 “최근 간편결제에 대한 고객들의 요구사항이 다양해지고 있어 카카오페이와 페이나우에 이어 ‘바로결제 서비스’를 추가했다”면서 “현금영수증의 세금공제 혜택 강화로 현금을 많이 사용하는 고객들과 신용카드 모바일 결제에 익숙하지 않은 TV홈쇼핑 고객들이 보다 편리하게 GS샵을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GS홈쇼핑은 바로결제 서비스 론칭을 기념해 이 달 말까지 3만원 이상 바로결제 이용 고객들에게 GS홈쇼핑 3000원 상품권을 증정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