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트럼프, 북미 정상회담 후 폭스뉴스와 첫 인터뷰…내일 10시 방송

트럼프, 북미 정상회담 후 폭스뉴스와 첫 인터뷰…내일 10시 방송

기사승인 2018. 06. 12. 09: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ingapore Trump Kim Summit <YONHAP NO-1316> (AP)
12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차량 행렬이 싱가포르 오차드거리를 지나 북·미 정상회담이 열릴 카펠라 호델로 향하고 있다. 사진출처=A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싱가포르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정상회담 후 미 폭스뉴스 진행자 숀 해너티와 인터뷰를 할 예정이라고 AP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폭스뉴스는 이날 북·미 정상회담이 열리는 싱가포르 센토사섬 카펠라 호텔에서 회담이 끝나고 트럼프 대통령과 인터뷰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폭스뉴스는 “트럼프 대통령이 김 위원장과의 회담, 향후 북미 관계에 관해 이야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북·미 정상회담 후 첫 인터뷰를 폭스뉴스와 한다는 것은 미국 액시오스(Axios)가 소식통을 인용해 처음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전 9시(한국시간 10시)부터 15분간 김 위원장과 인사 겸 환담을 한 뒤, 9시 15분부터 10시까지 45분간 일대일 단독회담을 할 예정이다.

폭스뉴스의 간판급 뉴스 진행자인 해너티는 트럼프 대통령의 측근으로 알려졌다.

트럼프 대통령 인터뷰는 미 동부시간으로 이날 오후 9시, 한국시간으로는 13일 오전 10시에 방송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