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제이블랙♥’ 마리, 걸크러시 넘치는 일상 모습 공개 “오늘은 성수동”

‘제이블랙♥’ 마리, 걸크러시 넘치는 일상 모습 공개 “오늘은 성수동”

기사승인 2018. 07. 18. 20: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제이블랙♥' 마리, 걸크러시 넘치는 일상 모습 공개 "오늘은 성수동" /제이블랙 마리,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마리, 사진=마리 SNS
안무가 제이블랙의 아내 마리가 근황을 공개했다.

마리는 지난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은 상수동. 핵 더워. 녹는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마리는 한 카페에서 여유를 즐기고 있다. 특히 걸크러시 넘치는 그의 독보적인 분위기가 눈길을 끈다.

한편 제이블랙 마리 부부는 현재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 출연 중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