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삼육대 도르가회, 장학금 3천만원 쾌척…누적액 5억 훌쩍

삼육대 도르가회, 장학금 3천만원 쾌척…누적액 5억 훌쩍

기사승인 2019. 05. 28. 17: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 삼육대 도르가회 장학금 3천만원 쾌척
삼육대학교회 도르가회가 김성익 삼육대학교 총장(오른쪽에서 세번째)에게 장학기금을 전달하며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삼육대
삼육대학교회 도르가회가 장학기금 3000만원을 김성익 삼육대 총장에게 전달했다고 28일 밝혔다.

도르가회는 삼육대학교회 성도들이 조직·운영하는 지역사회 봉사 단체다. 일평생 이웃을 위해 구제와 선행으로 헌신한 성경 속 인물 ‘도르가’에서 이름을 따왔다.

도르가회는 지역사회에서 다양한 구제와 봉사 사업을 펼쳐왔다. 회원들의 회비와 바자회, 나눔의 집 운영을 통한 수익금으로 무의탁 노인과 소년·소녀 가장을 지원하고 요양원·양로원·교도소 등에서 봉사활동을 펼쳤다.

특히 지난 수십 년간 ‘도르가 장학금’을 마련해 가정형편이 어렵거나 성적이 우수한 학생들의 학업을 지원해왔다. 장학금 집계를 시작한 2001년부터 현재까지 누적액은 5억3203만원으로 수혜 장학생은 747명에 이른다.

유영환 도르가회 회장은 “수십 년간 이어져 온 도르가회를 통해 선배님들의 뒤를 이어 봉사할 수 있어 기쁘다”며 “이 기금이 어려운 학생을 돕고, 사회에 기여하는 인재를 양성하는 데 소중히 쓰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