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하자있는 인간들’ 오연서x안재현, 강렬한 눈맞춤…짜릿한 로코 예고

‘하자있는 인간들’ 오연서x안재현, 강렬한 눈맞춤…짜릿한 로코 예고

기사승인 2019. 11. 16. 0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하자있는 인간들' 오연서와 안재현이 식당에서의 강렬한 눈맞춤으로 짜릿한 로코를 예고했다.


오는 27일 첫 방송될 MBC 새 수목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은 꽃미남 혐오증 여자와 외모 강박증 남자가 만나, 서로의 지독한 편견과 오해를 극복하며 진정한 사랑을 찾게 되는 신개념 명랑 쾌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오연서와 안재현은 극 중 꽃미남 혐오증에 걸린 열혈 체육 교사 주서연과 외모 강박증을 지닌 재벌 3세 이사장 이강우로 분한다. 두 사람은 패션스타일부터 인생에 대한 가치관까지 완벽하게 다른 인물로, 사사건건 부딪히며 티격태격 상극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이런 가운데 식당서 밥 먹다 말고 강렬한 눈맞춤을 하고 있는 오연서(주서연 역)와 안재현(이강우 역)의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끈다. 서로에게 시선을 빼앗긴 듯 바라보고 있는 두 사람은 마치 예상치 못한 만남에 당황한 듯 동공지진을 일으키고 있어 이들의 관계에 대한 궁금증이 피어오르고 있는 상황. 


또한 석연치 않은 듯 떨떠름한 표정의 오연서와 반대로 살풋 미소를 지은 채 오연서를 바라보는 안재현의 모습에서는 능청스러움과 여유까지 느껴져  보는 이들의 연애 세포를 짜릿하게 자극시킬 역대급 로맨스를 기대케 한다. 


오는 27일 오후 8시 55분 첫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