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고3, 오늘(21일) 첫 학력평가…인천 66개교 온라인 대체
2020. 08. 10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3.2℃

도쿄 33.8℃

베이징 31.1℃

자카르타 0℃

고3, 오늘(21일) 첫 학력평가…인천 66개교 온라인 대체

기사승인 2020. 05. 21. 08: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연합
전국 고등학교 3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한 전국연합학력평가가 21일 치러진다. 

이번 학력평가는 사실상 올해 첫 대학수학능력시험 모의평가로 지난달 평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원격으로 시행돼 성적을 내지 않았다.

20일 경기도교육청에 따르면 이번 평가는 국어, 수학, 영어, 한국사, 탐구(사회·과학) 등 5개 영역에서 시행된다.

이번 평가는 경기지역 411개교를 비롯해 전국에서 1835개교가 응시한다.

경기도교육청이 주관하는 이번 평가는 애초 지난달 8일 예정된 바 있다. 서울시교육청이 주관하는 3월 평가에 이은 두 번째였으나 코로나19 사태로 등교가 미뤄지며 평가도 계속해 연기됐다.

경기도교육청 관계자는 "고3 학생들이 등교 직후 전국 단위 평가를 치러 여러모로 부담이 있을 것"이라며 "학생들이 안전하고 원활하게 시험을 치를 수 있도록 각 학교에 방역 관련 지침을 안내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 4월 서울시교육청 주관 3월 학평은 등교 전인 만큼 별도로 희망하는 학생들이 학교에서 워크 스루(walk-through) 또는 드라이브 스루(drive-through)로 시험지를 수령해 각자 자택에서 푼 바 있다.

한편 고3 등교 첫날인 지난 20일 인천에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고3 확진자 2명이 발생했다. 이에 인천 미추홀구·중구·동구·연수구·남동구 내 66개교 학생들은 등교하지 않고 3월 학평처럼 온라인으로 실시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