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페이스북 5~10년내 직원 절반 재택근무

페이스북 5~10년내 직원 절반 재택근무

기사승인 2020. 05. 22. 10: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페이스북
페이스북/제공 = AP, 연합뉴스
페이스북이 5~10년내 전직원 4만5000여명 중 절반이 재택근무를 할 전망이다.

21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 저널과 CNBC는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가 이같이 말했다고 보도했다.

저커버그 CEO는 이날 주간 화상 스트리밍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촉발된 재택근무를 중심으로 회사 운영 방식을 재조정하겠다고 밝혔다.

초기에는 고위 엔지니어들에게만 원격근무를 적용할 방침이다. 이후 엔지니어가 아닌 직원을 대상으로 재택근무를 확대한다

신입사원은 미국부터 원격근무를 시행하며 팀장의 승인이 있을 경우 재택근무를 선택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그는 원격근무에 대해 “업무 생산성을 놓고보면 기대한 것 이상으로 잘 진행되고 있다”고 자평했다. 아울러 직원들의 분산 근무는 이념적인 다양성을 높여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