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SK인포섹, 4차 산업혁명 시대 이끌 ‘클라우드 보안 인재’ 양성
2020. 07. 04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2℃

도쿄 20.9℃

베이징 24.1℃

자카르타 27.2℃

SK인포섹, 4차 산업혁명 시대 이끌 ‘클라우드 보안 인재’ 양성

기사승인 2020. 05. 25. 09: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K인포섹
SK인포섹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어 갈 인재를 양성한다. 교육생 모집부터 이론/실무교육, 멘토링, 취업 연계까지 교육과정 전반을 책임지며 미래 ICT산업에 꼭 필요한 전문가를 키우겠다는 방침이다.

SK인포섹은 ‘4차 산업혁명 선도인력 양성훈련 과정’에 참여할 교육생을 공개 모집한다고 25일 밝혔다.

4차 산업혁명 선도인력 양성사업은 4차 산업혁명을 대비하기 위한 신기술?고숙련 청년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2017년부터 시작했다.

고용노동부가 주관하고, 사업에 참여한 민간기업이 교육생 모집/관리, 교육, 채용 연계 등 양성 과정 전반을 담당한다. 올해는 SK인포섹을 비롯해, 대학교, 기업 등 28개 민간 교육기관이 선정돼 50개 교육과정이 개설됐다.

SK인포섹은 ‘클라우드 보안 융합전문가’, ‘클라우드 AI 융합전문가’ 등 두 개 교육과정에서 교육생을 모집한다. 각 과정마다 24명의 정원을 두고, 7월부터 12월까지 6개월 동안 총 960시간 교육을 하게 된다.

두 과정 모두 클라우드 시장에 바로 투입 가능한 전문인력 양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퍼블릭 클라우드 플랫폼에 대한 이해와 클라우드 보안 아케텍처 설계, 보안진단, 인공지능 기술 활용 등을 교육할 예정이다.

또한, 보안 컨설팅부터 보안 요소 구축, 관제?운영 등 다수 클라우드 보안 프로젝트에서 쌓은 지식과 노하우를 교육과정에 반영했다.

SK인포섹은 AWS, Azure, Google 클라우드, 클라우드 제트,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 등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자와 협력하며, 가장 많은 프로젝트를 수행해 왔다.

SK인포섹은 우수 교육 수료생에 대해서는 직접 채용도 계획하고 있다. 또한, SK인포섹과 채용 협약을 맺은 20여곳의 기업들에 채용 연계도 지원한다.

김용훈 SK인포섹 지식/역량CoE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들어서며 클라우드 보안 전문가에 대한 니즈가 크게 증가하고 있다”며 “클라우드 시장에서 꼭 필요로 하는 기업 맞춤형 인재를 양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