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코로나19’가 바꾼 세례식? “성수 물총이라니”
2020. 07. 0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4℃

도쿄 23.8℃

베이징 22.4℃

자카르타 26.2℃

‘코로나19’가 바꾼 세례식? “성수 물총이라니”

기사승인 2020. 05. 26. 18: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온라인 커뮤니티

해외의 한 성당에서 포착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세례식 장면이 주목받고 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코로나 바이러스로 바뀐 세례식'이라는 제목의 글이 확산됐다.


사진 속에는 마스크를 쓴 성직자가 '코로나19'로 인한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아이를 향해 물총을 겨누고 있다.


특히 어머니로 보이는 사람이 양 손으로 아이를 들고 서 있으며 그 옆에는 아버지가 이 모습을 지켜보고 있어 눈길을 끈다.


게시물을 접한 누리꾼들은 "실화인가요" "성수 물총이라니" "어딜 쏘는거냐 " "세례를 그냥 해주지" "천국으로 보낸다는 뜻인 줄" 등의 의견을 보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