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어린이 괴질’ 의심 사례 서울서 2건 발생
2020. 07. 08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2℃

도쿄 28.3℃

베이징 26℃

자카르타 27.2℃

‘어린이 괴질’ 의심 사례 서울서 2건 발생

기사승인 2020. 05. 26. 14: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0000523325_001_20200514143003919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부본부장이 26일 ‘어린이 괴질’ 에 대한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 =연합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연관된 것으로 추정되는 이른바 ‘어린이 괴질’ 사례가 국내에서도 나왔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6일 어린이 괴질로 불리는 소아·청소년 다기관염증증후군(MIS-C) 의심사례가 2건 신고됐다고 밝혔다.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부본부장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접수된) 2건은 모두 서울지역 의료기관에서 신고가 됐고, 연령대는 10세 미만이 1명, 10대가 1명”이라고 말했다.

이어 “현재 각 신고 사례에 대한 조사가 진행 중”이라며 “이 가운데 1건은 일단 사례 정의에는 부합하지 않는 것으로 조사된 상황”이라고 전했다.

한편 국내에서는 어린이 괴질 감시 및 조사체계가 25일부터 운영을 시작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