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롯데, 코로나19로 중단했던 공채일정 다음달 재개
2020. 07. 04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8℃

도쿄 27.5℃

베이징 29.6℃

자카르타 31.8℃

롯데, 코로나19로 중단했던 공채일정 다음달 재개

기사승인 2020. 05. 27. 17: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심볼
롯데그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중단했던 신입사원 공채 일정을 다음달부터 재개한다.

27일 재계에 따르면 롯데그룹은 다음달 1일부터 상반기 신입사원 선발을 위한 엘탭(L-TAB:조직·직무적합도 검사) 전형을 시작한다.

우선 다음 달 1∼5일과 8∼12일 계열사별로 서류전형 합격자를 대상으로 온라인으로 조직적합진단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어 다음 달 20일에는 서울 시내 중·고교에서 오프라인으로 직무적합진단 전형을 한다.

롯데그룹은 지난 3월 상반기 신입사원 채용 절차를 시작해 3월 말 지원서 접수를 마쳤다. 이달 중순께 그룹 통합으로 엘탭을 진행한 후 5월 말에서 6월 초까지 계열사별로 면접을 진행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사태 여파로 일정이 연기된 바 있다.

롯데그룹은 이번 공채를 통해 식품과 관광, 서비스, 유통, 화학, 건설·제조 등 33개사의 영업 관리, 경영지원, 정보기술(IT), 생산관리, 연구개발 등 169개 분야 신입사원을 뽑는다.

롯데그룹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지연됐던 공채 전형 과정을 다시 시작한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