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보이스코리아 2020’ 보아 “애청자에서 코치로…호기심 많았다”
2020. 07. 15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

도쿄 21.2℃

베이징 26.8℃

자카르타 25.6℃

‘보이스코리아 2020’ 보아 “애청자에서 코치로…호기심 많았다”

기사승인 2020. 05. 28. 14: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_보아_보이스코리아__07
‘보이스코리아 2020’ 보아 /사진=엠넷
‘보이스 코리아 2020’ 보아가 코치로 합류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28일 온라인 생중계를 통해 엠넷 ‘보이스 코리아 2020’ 제작발표회가 진행돼 김종국, 보아, 성시경, 다이나믹듀오, 권영찬 CP, 박상준 PD가 참석했다.

이날 보아는 “항상 시청자 입장에서 방송을 보다가 제가 직접 코치로 이 자리에 서게 되니까 목소리에만 집중하는 것이 얼마나 색다른 매력을 가지게 되는지 깨달았다. 이번 시즌에 좋은 참가자, 특색 있는 참가자들이 많다”고 소개했다.

보아는 “예전 시즌 애청자로서 보이지 않은 상태에서 귀로만 들었을 때 과연 어떤 판단력이 생기고 어떻게 음악이 들릴까 궁금증이 많았다. 좋아하던 프로 중 하나였는데 섭외가 와서 너무 해보고 싶었다”며 “또 코치로서 나의 팀을 꾸려서 이 친구들이 성장해나가고 좀 더 프로의 길을 갈 수 있는 프로듀싱을 해줄 수 있을 것 같았다. 호기심도 생기고 기쁜 마음으로 섭외에 응하게 됐다”고 출연한 이유를 밝혔다.

한편 ‘보이스 코리아 2020’는 네덜란드의 ‘더 보이스(THE VOICE)’ 프로그램 포맷을 정식으로 구매해 제작한 오리지널 한국 버전으로, 한국 최고의 뮤지션들로 구성된 코치진들이 오직 목소리만 으로 팀원들을 선발해 최고의 보컬리스트로 발전시키는 프로그램이다.

시즌1, 2에서는 손승연, 이예준, 유성은 등의 가수를 배출한 바 있어 이번 시즌에서도 어떤 실력자가 나올지 주목된다. 29일 오후 7시 30분 첫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