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정상 방송에 전혀 문제 없는 상황”…‘더킹-영원의 군주’ 결방 소식에 시청자 게시판 ‘들썩’
2020. 07. 12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2℃

도쿄 30.6℃

베이징 0℃

자카르타 31℃

“정상 방송에 전혀 문제 없는 상황”…‘더킹-영원의 군주’ 결방 소식에 시청자 게시판 ‘들썩’

기사승인 2020. 05. 30. 08: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BS
SBS '더킹-영원의 군주'가 결방한 가운데 시청자 게시판에 항의글이 올라왔다.

29일 오후 SBS '더킹-영원의 군주' 시청자 톡 게시판에는 결방으로 인한 누리꾼들의 게시글이 잇따랐다. 


누리꾼들은 "어이가 없는게 갑자기 코로나 관련 영화라니요" "다음부터는 사전에 미리 공지하세요" "끝까지 편성 안 바꾸고 있네요" "내일 연방해줘요 애태워 기다린 1주일 보상 어떡할거에요" "갑자기 결방? 이게 말이 됩니까!? 내일 연방해줘요.. 진짜.. 이게 무슨... 말도 안되는 경우입니까" 등의 의견을 보였다.


앞서 SBS 측은 '더킹-영원의 군주' 공지사항 게시판을 통해 '코로나19 특별편성'에 따른 드라마 결방 안내글을 게시했다.


SBS 측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연이틀 급증하며 근 두 달 만에 70명 후반대를 기록, 다시 위기감이 고조되고 있는 상황에서, SBS가 팬데믹(세계적으로 감염병이 대유행하는 상태)을 다룬 영화 ‘컨테이젼 (Contagion)’을 특별 편성해 전국민의 안전 의식 고취에 앞장선다"고 밝혔다.


또한 "29일 밤 10시에 방송 예정이었던 ’더킹 – 영원의 군주’ 13회는 30일 토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더킹-영원의 군주’는 이미 마지막회까지 촬영 및 후반 작업이 완료되어 정상 방송에 전혀 문제가 없는 상황이나, 제작사 ‘화앤담픽쳐스’도 다시 코로나19가 확산될 수 있는 현재의 심각한 위기상황과 ‘코로나 19 특별 편성’의 취지에 적극 공감해 이에 동의한 것으로 전해졌다"고 알렸다.


이에 29일 저녁에는 영화 ‘컨테이젼’이 방송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